애플 4분기 중국 매출 13%↓…‘애국 소비’에 혼쭐 > Gaudi Clip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Gaudi Clips

애플 4분기 중국 매출 13%↓…‘애국 소비’에 혼쭐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가우디이오이오
댓글 0건 조회 103회 작성일 24-02-02 18:13

본문

애플 4분기 중국 매출 13%↓…‘애국 소비’에 혼쭐

지난해 4분기 애플 중국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3% 줄었다. 생산 차질에 따른 판매량 감소 때보다 매출이 더 준 것이라서 애플의 중국 사업에 빨간불이 켜졌다는 우려가 나온다. 미·중 갈등 여파로 중국산 스마트폰에 대한 ‘애국 소비’가 커진 결과로 풀이된다.

애플은 1일(현지시각) 2023년 4분기 실적을 발표하며, 중국 내 매출이 208억달러로 전년 같은 기간 239억달러에 견줘 13% 줄었다고 밝혔다. 이는 증권사 중국 매출 예상치(컨센서스) 235억달러에도 크게 못 미친다.

4분기는 새 아이폰 출시와 맞물려, 연중 애플 매출 비중이 가장 큰 시기다. 루카 마에스트리 애플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매출 감소는 아쉽지만, 중국은 전 세계에서 가장 경쟁이 치열한 시장”이라며 “장기적으로 중국에서 많은 기회가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블룸버그는 중국 정부의 ‘외국 스마트폰 사용 제한’ 조치로 애플이 중국 매출 감소에 직면했다고 분석했다. 미·중 갈등 이후 중국 소비자들이 화웨이와 샤오미 같은 중국 회사 스마트폰을 구매하는 애국 소비 열풍이 불었고, 그에 따라 애플의 중국 시장 입지가 위협받고 있다는 뜻이다.


--- 이하생략 ---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8/0002675553
추천5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Copyright © gaudi2525.com All rights reserved.